콘티넨탈, 새로운 ‘HL’ 하중 지수의 타이어 최초 생산
2021-02-01  |   4,236 읽음

콘티넨탈, 

새로운 ‘HL’ 하중 지수의 타이어 최초 생산


 - 차체 무거운 전기·하이브리드 승용차와 SUV 위해 더 높은 하중 지지 가능

 - 표준 타이어보다 4분의 1가량 높은 하중 용량

  

a93f254d2497e03fc2cb3ac029a2156b_1612162527_7157.jpg
콘티넨탈이 새로운 'HL' 하중 지수의 승용차 타이어를 최초로 생산한다

 

독일 타이어 제조업체 콘티넨탈은 현재 새로운 ‘HL’ 하중 지수의 승용차 타이어를 최초로 생산하고 있다. 전기나 하이브리드 구동 방식의 힘이 좋은 대형차와 SUV는 기존 차보다 훨씬 더 무게가 나가지만, 하중 용량이 더 큰 대형 타이어를 장착할 수 있는 차는 거의 없다. 콘티넨탈은 앞으로 새로운 HL 타이어에 대한 OEM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 

동일한 압력으로 팽창된 HL 타이어는 중형 승용차 모델까지 폭넓게 탑재되는 SL(Standard Load) 타이어와 비교할 때 하중 용량이 4분의 1가량 증가한다. SL 타이어는 최대 670kg(하중 지수 94)을 견딜 수 있다. 또한 이전 XL(Extra Load) 등급의 타이어보다도 적재 하중 용량이 높다. 신규 최대 하중 용량 규격의 이 타이어 제품은 사이드월에 ‘HL 245/40 R19 101 Y XL’과 같이 크기 앞에 ‘HL’ 코드가 표기된다. 이 HL 타이어의 하중 용량은 825kg(하중 지수 101)이고, 이는 하중 용량이 750kg(하중 지수 98)인 XL 규격보다 10% 더 높은 수치다.


a93f254d2497e03fc2cb3ac029a2156b_1612162587_8477.jpg

 HL 타이어의 하중 용량은 825kg(하중 지수 101)이고, 이는 하중 용량이 750kg(하중 지수 98)XL 규격보다 10% 더 높다


하중 용량을 높이면서 동시에 고객 요구조건을 충족하려면 타이어 구조와 고무 화합물에 많은 변화가 요구된다. 스테판 하비흐트 콘티넨탈 HL 타이어 개발 프로젝트 총괄 박사는 “콘티넨탈은 이를 해결하고자 꽤 높은 수준의 세부적인 조정까지 집중했다”며 “구조 측면에서 타이어와 도로 소음을 줄이기 위해 비드(Bead: 타이어를 자동차 림에 장착시키는 부품)를 강화하고 타이어 윤곽을 개선했다. 동시에 패턴 조합도 최적화했다. 그 결과, 낮은 회전 저항과 정밀한 핸들링을 보증하면서 연비는 높은 수준으로 유지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콘티넨탈은 현재 표준 장착용으로 첫 HL 타이어를 생산 중이며, 교체용 HL 타이어도 곧 출시할 예정이다.


콘티넨탈 www.continental-tires.com

콘티넨탈 코리아 www.continental.com/ko-kr


90db5a4fa33499762f81664f440fef00_1584493434_0444.jpg김영명 기자 사진 콘티넨탈

 

d327d7f7ff285c9270630e522dc49191_1586429687_65.jpg
유튜브 자동차생활TV 바로가기
< 저작권자 - (주)자동차생활, 무단전재 - 배포금지 >